최순실, '삼성 태블릿' 출시되기도 전에 사용…유착 의혹 증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