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정숙 여사, 음식 내조